세월따라


無我



누가 내게 '당신이 마지막으로 이 세상에 주고 갈 말이 무엇이냐?

고 묻는다면 '무아(無我)'라는 두 글자입니다.

두번째 세번째 역시 내가 세상에 두고 가고 싶은 말은

'無我'라는 두 글자뿐입니다.

모두가 '나, 내 것, 내 자식 것' 한다면

이 세상은 결국 망하고 말것입니다.

그러나 이웃을 생각하며 '우리, 우리 것, 우리 자식 것' 한다면

이 세상은 모두가 행복한 세상이 될 것입니다.



至人無己 : 지극한 경지에 이른 사람은 자기를 나타내지 않고,

神人無功 : 신의 경지에 이른 자는 공을 드러내지 않으며,

聖人無名 : 성인의 경지에 이른 자는 이름을 드러내지 않느니라.



이 곳에 무(無)자 대신에 자아(自我)를 넣게 되면

이 세상은 지옥이 되고 맙니다.

그러므로 '無我'가 세상을 다스려야 천국이 되는 것입니다.


- "세상을 바꾼 가르침" 중에서 -







생각하며


로그인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25   What is non-duality?    고연희 2003/03/20 920 9580
24  Vipassana 명상을 수행하는 불자님들께!    德雲 2003/02/12 937 8399
23   최상승이란 무엇인가?에 “산냐(想)의 척파가 제일 바라밀” 을 읽고...     德雲 曺宰鉉 2003/02/10 851 8244
22  ★ Miracle of Mindfulness by Thich Nhat Hanh ★    大雲 2003/02/06 1279 9307
21  『007 어나더 데이』와 한국불교가 미국불교를 도와야 하는 까닭    이종권 2003/01/30 614 5536
20  [인도기행문] 깐치푸람과 아루나찰라    길상심 2003/01/28 929 8217
19  [HBC 회장] 파란눈의 포교사 불자 수미 인터넷 인터뷰    大雲 2003/01/26 1154 9588
18  웃는 염소, 전생에 사제였어    大雲 2003/01/26 1145 9665
17  [임영숙 칼럼]템플스테이에 초대합니다    大雲 2003/01/26 1042 9015
16  [하버드 대학생이 본 한국] 용주사에서 보낸 감동의 하룻밤    大雲 2003/01/26 1315 9971

[이전 10개] [1].. 51 [52][53]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zero

|누구일까|QSL카드|사진앨범|내고향|친구들|인생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