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월따라


無我



누가 내게 '당신이 마지막으로 이 세상에 주고 갈 말이 무엇이냐?

고 묻는다면 '무아(無我)'라는 두 글자입니다.

두번째 세번째 역시 내가 세상에 두고 가고 싶은 말은

'無我'라는 두 글자뿐입니다.

모두가 '나, 내 것, 내 자식 것' 한다면

이 세상은 결국 망하고 말것입니다.

그러나 이웃을 생각하며 '우리, 우리 것, 우리 자식 것' 한다면

이 세상은 모두가 행복한 세상이 될 것입니다.



至人無己 : 지극한 경지에 이른 사람은 자기를 나타내지 않고,

神人無功 : 신의 경지에 이른 자는 공을 드러내지 않으며,

聖人無名 : 성인의 경지에 이른 자는 이름을 드러내지 않느니라.



이 곳에 무(無)자 대신에 자아(自我)를 넣게 되면

이 세상은 지옥이 되고 맙니다.

그러므로 '無我'가 세상을 다스려야 천국이 되는 것입니다.


- "세상을 바꾼 가르침" 중에서 -







생각하며


로그인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37  동네수첩 3탄 - 새튼의특허 음모    대운 2006/03/17 1844 11038
36  45대 조부이신 원효 스님처럼 걸림없는 삶을...    대운 2006/09/07 1249 11079
35  기독교인인 나운영이 왜 찬불가를 지었을까?    大雲 2005/09/09 1294 11223
34  “천국 갈 바에는 차라리 극락이 낫다”    대운 2006/04/20 1216 11274
33  [사랑밭 새벽편지] 황우석 교수와의 만남    대운 2005/07/19 1249 11298
32  섀튼, 가짜 알고도 논문썼나?…    대운 2006/02/06 1549 11383
31  [EBS] TV특강 - 時代共感 - 생긴대로 病이 온다    大雲 2007/03/19 1401 11423
30  바티칸, 자녀 11명 키운 어머니 '성인' 예우    대운 2005/11/07 1182 11467
29  북관대첩비 북 인도 - 개성서 인도ㆍ인수식 열려    대운 2006/03/01 1175 11467
28  박지성! 이천수! 안정환! 어찌 사랑하지 않으리    대운 2006/06/14 1220 11672

[이전 10개] [1]..[41][42][43][44][45][46][47][48][49] 50 ..[53]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3 Zeroboard / skin by zero

|누구일까|QSL카드|사진앨범|내고향|친구들|인생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