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캐나다
멕시코
일본
호주
뉴질랜드
대만
태국
홍콩
싱가포르
중국
스리랑카
나의 앨범   

로그인

국제포교사 해외 연수 @ 싱가포르 (1999.10.15.~10.19.)
大雲  (Homepage) 2003-10-11 00:33:20, 조회 : 11,467, 추천 : 2227

요즈음 나는.7.

국제포교사 해외 연수

[싱가포르] - (1999.10.15.~10.19.)


수평선
싱가포르의 상징 머라이언의 전설
수평선
고대 싱가포르는 한때 바다의 도시라는 테마세크로서 알려지고 있다. 전설에 의하면, 오랜 옛날에, 테마세크가 한번은 사나운 폭풍에 의하여 난파를 당하게 되었다. 테마세크의 마을 사람들은 걱정스럽게 떼지어 모여들어서 자신들을 구해줄 기적이 일어나기를 기도하고 있는데 , 남쪽 해안을 따라서 놀라운 광경이 펼쳐지고 있었다. 반은 물고기이고, 반은 사자인 거대한 바다 짐승이 화려한 바다 생물들의 무지개빛 통로를 통하여 바다로부터 나왔다. 거대한 으르렁 소리를 내면서, 이 바다짐승이 자연의 힘에 대항하여 싸우게 되자, 서서히 바람은 사나움을 잃고 폭풍은 수그러 들었다. 머라이언은 꼬리를 치면서 바다로 되돌아 갔다고 한다. 오늘날 까지도, 센토사섬의 가장 좋은 위치에서 싱가포르를 훑어보고 있는 불가사의한 머라이언을 아직도 볼수가 있다.
싱가포르상징-머라이언상
센토사 섬의 12층높이 머라이언 타워 [1999.10.18]


싱가포르연수004
싱가포르연수2
버마사찰 옥불사에서 스님과의 대담
[1999.10.16]
버마사찰 옥불사(玉佛寺) 법당 불상 앞에서
[1999.10.16]


싱가포르연수3
싱가포르연수006
스리랑카사찰 스리랑카라마야 열반상 앞에서
[1999.10.16]
스리랑카사찰 스리랑카라마야 경내에서
[1999.10.16]


싱가포르연수4
싱가포르연수002
국립신장기금 본부에서 담당자와의 대담
[1999.10.16]
좌로부터 이추경보살, 강선문거사, 임재현보살, 정호스님, 김병곤거사 김기현거사 김윤희보살 김종걸거사 이미화보살




▲ 보각선사를 안내해 준 심지민 (Sim Chee Meng 沈志珉) 거사와 이미화보살, 강선문거사, 김기현거사


싱가포르연수005
싱가포르연수1
중국사찰 보각선사에서 스님과의 대담
[1999.10.17]
중국사찰 광명산 보각선사(光明山 普覺禪寺)
[1999.10.17]


싱가포르연수001
싱가포르연수007
연산 쌍림사(蓮山 雙林寺) 대웅보전 앞에서 강선문거사
[1999.10.17]
아름다운 센토사섬 해변에서의 자명거사
[1999.10.18]




▲ 센토사 섬 페리 입장권 (1999년10월18일)


싱가포르연수9
싱가포르연수003
페리를 이용 센토사섬에 도착하여
[1999.10.18]
센토사섬 머라이언을 배경으로
[1999.10.18]


싱가포르연수7
싱가포르연수008
식물원 안의 국립난정원 호접란 앞에서 - 1999.10.18.
[맨뒤] 싱가포르 연화원 신도회장 보련화 보살님
식물원 분수대 앞에서 정호스님, 원경보살, 현경보살
[1999.10.18]





- 국제포교사 해외연수를 다녀와서 -


김기현9605
大雲 金起賢
(홍보부장)
  드디어 지난 10월15일 금요일 밤 22시05분발 싱가포르항공 SQ015편으로 김포 국제공항을 출발하여 10월16일 토요일 새벽 3시15분에 창이 국제공항을 통해서 해외연수 목적지인 남국의 싱가포르에 도착하니 이른 시간인데도 불구하고 국제포교사 연수 장소였던 서울의 연등국제불교회관 개원기념 법회에서 한번 인사한 적이 있었던 싱가포르 한국불교 포교중심지 연화원 신도회장 보련화 보살님께서 반갑게 맞이하여 주셨다.

호텔에 여장을 풀고나서 돌이켜 보니, 지난 3월초 대전의 한국통신연수원에서 포교원장 정련 스님으로 부터 연비와 함께 조계종 포교사 품수를 받았던 벅찬 마음이 채 가시기도 전에 포교원에서의 국제포교사연수생 선발시험에 응시하여 이번 제4기 국제포교사 연수생의 일원에 합류하게 되었다. 그러나 지방에 거주하고 근무하는 회사원으로서 6개월간의 연수시간에 2번 이상 빠지지 않을 자신이 있는지를 묻는 면접시간에 처음부터 자신은 없었지만 하겠다고 약속을 하였으니, 지방출장 중에는 비행기로 저녁에 올라왔다가 새벽에 다시 내려가면서 어렵게 연수를 모두 마치었고, 9월 18일 드디어 포교원에서 국제포교사 품수식을 하였다는 것이 꿈만 같았다. 성철큰스님의 제자이신 연등국제불교회관 원명스님의 원력으로 시작된 국제포교사 연수에서 연수를 주관하신 영국인 아디차스님을 비롯한 여러 강사 스님들로부터 배운 방대한 내용들을 근무가 끝나는 여분의 시간에 예습이나 복습을 통해서 전부 이해할 수는 없었지만, 해외포교에서 무엇을 하여야 하는지를 알게 하여준 소중한 기회가 되었음에 틀림없었다. 특히 요가전문가인 인도유학생의 인도불교에 대한 강의를 통해서 우리가 알고 있는 것과는 완전히 다른 인도인들의 종교에 대한 정신세계를 알게 되었으며, 미국인 현각 스님의 미국불교에 대한 강의를 통해서 현재 서구의 지성인들과 미국의 젊은이들이 그토록 원하는 불교에 대한 올바른 이해를 돕는 간결하고 명쾌한 강의를 비롯한 국제포교사 연수를 통해서 짧은 시간에 많은 것을 느낄 수 있었다. 아울러 인간문화재 제48호 금어 만봉스님과의 만남과 그의 제자 미국인 브라이언 베어리씨의 자상한 불교미술 강의와 봉은사 실습 그리고 강화도 연등국제선원에서의 참선, 운력, 바루공양과 전등사 에서의 사찰안내 실습 그리고 부처님오신날 연등축제기간 중에 처음 한국을 방문했던 미국인 브라이언씨의 재등행렬 안내를 통하여 많은 것을 배울 수 있는 좋은 기회이기도 하였다. 남국 에서의 첫날이라서인지 미지에 대한 설레임으로 쉽사리 잠을 이룰수 없었다.

  여러 사정으로 9명만이 떠난 4박5일간의 짧은 연수일정인 관계로 자세하게 둘러볼 시간적인 여유가 없어서 유감이었지만, 사회복지 분야로서 싱가포르 국립신장기금 본부, 전통적인 남방 불교의 버마사찰과 스리랑카사찰의 방문과 대승이라고 하는 북방불교의 중국사찰 방문과 대담으로 일정을 요약해 볼 수 있다.
처음 방문한 싱가포르 국립신장기금 본부에서의 대담을 통해서 들은 바로는 운영은 정부에서 하지 않고 모든 기금을 기부금으로 충당하고 있다고 하니 부러웠다. 이어서 남방불교의 수행전통을 간직한 버마사찰에서 Ven. U Sandawintha 주지스님과 이번 연수 후에 모스크바에 한국불교를 포교하러 얼마 전에 출국했던 연수생 자명거사와의 대담에서 소승과 대승의 차이라고 할까 근본불교의 가르침과 선불교의 화두가 동문서답하는 것을 실감할 수 있었다. 마음이란 무엇이고, 우리들 각자는 모두 다른 마음을 갖고 있는데 이 마음들은 서로 다른가 같은가? 황금은 같은 황금인데도 불상을 만들기도 하고 장식용으로 사용하기도 하는데, 그러한 황금들은 또한 같은가 다른가? 이러한 선문답을 않고 미얀마스님은 한결같이 우리가 배웠던 기초교리 강의로 답하면서, 비파사나선 수행을 통해서 자신의 행동과 마음의 움직임을 끊임없이 추적하면서 모든 번뇌를 없애라고 하신다.
스리랑카 사찰 SRI LANKARAMAYA에서는 열반시의 부처님 대형 와불 등을 둘러보고 그들의 신행활동 사진 등을 볼 수 있었으며, 특이한 것은 이곳 남방불교의 사찰들에서는 법당안을 반드시 맨발로 다닌다. 규모가 엄청나게 큰 중국사찰 광명산 보각선사 (光明山 普覺禪寺 PHOR KARK SEE Temple) 에서는 한국 송광사에서 수행하였다는 석광성 (Ven. Sik Kwang Shen 釋廣聲) 스님께서 반갑게 한국말로 반겨주셨으며 설명과 후한 점심 접대까지 받게 되었다. 석광성스님에 의하면 싱가포르의 중국사찰은 아미타불 신앙이며, 사후에 극락왕생을 발원하는 영가 가족들의 많은 보시금으로 사찰을 운영한다고 하였고, 또한 경내는 납골당이 설치되어 있어서 현재 우리나라에서도 문제가 되고 있는 매장 문제를 해결하고 있었다. 그리고 심지민 (Sim Chee Meng 沈志珉) 거사님의 안내로 만불보전 등 경내를 구경하면서 여러 가지 포교용으로 제작하여 보시용으로 진열해둔 영문경전과 컴퓨터용 CD등을 수집할 수 있었는데 우리도 이러한 법보시용 자료를 준비하면 포교하는데 도움이 될 것이다. 이어서 방문한 연산 쌍림사 (雙林寺 Sion Lim Temple)는 입구에 중국 특유의 도교 사원이 자리 잡고 있어 불교사찰보다도 극성을 부리고 있는 중국인들의 도교와 수많은 유사 종교 들에 대한 믿음에 놀랄 뿐이었다.

  끝으로 해외포교의 원력으로 국제포교사의 연수를 주선하여 주신 원명스님과 연수 기간동안 성대한 환영만찬을 베풀어주신 싱가포르 연화원 거사회장님과 싱가포르 도착에서 출발까지 모든 일정을 준비하고 안내해 주시고 분수에 넘치는 저녁초대까지 해주신 신도회장 보련화 보살님께 마음속 깊이 감사드립니다. 나무 아미타불 ~ ~

우리 모두 부처님의 '전법 선언문'을 다시 한번 마음속에 간직하는 계기가 되었다.

"비구들아, 나는 하늘과 인간의 모든 그물을 벗어났다.
비구들아, 그대들도 천신과 인간의 모든 그물을 벗어났다.
비구들아, 길을 떠나거라.
여러 사람들의 이익과 안락을 위하여, 세상을 동정 하여,
인간과 천신의 이익과 안락을 위하여 길을 떠나라.
두사람이 한길을 가지마라.
비구들아, 처음도 좋고 중간도 좋고 끝도 좋은,
의미와 문장을 갖춘 법을 설하라.
아주 원만하고 청정한 행을 드러내 보여라.
세상에는 마음에 먼지와 때가 적은 자도 있다.
그들이 법을 듣지 못한다면 쇠퇴할 것이지만, 법을 듣는다면 잘 알게 되리라.
비구들아, 나도 법을 설하기 위해 우루벨라의 세나니 마을로 가겠다."

- 용주사 수원포교당 거사회 소식지 "善男子"에 기고한 글 중에서 -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45  현각스님 초청 용산 미8군 법회 [5.3.] & 국제포교사회 후원의 밤 [4.26.]    大雲 2003/10/11 2564 13285
44  템플스테이 외국어자원봉사자 2차연수 (2002.3.22.~3.24)    大雲 2003/10/11 2563 13134
43  2002년 겨울생일 축하 김해 모임 (2002.1.27.)    大雲 2003/10/11 2559 12095
42  조계종 종정 혜암당 성관대종사 영결식 [2002.1.6.]    大雲 2003/10/11 2515 12308
41  국제포교사회 2001년 하반기 정기연수 [2001.11.10. ~ 11.11.]    大雲 2003/10/11 2546 12904
40  한가위 추석성묘 [2001.10.1.] & 仁生會고문 홍승홍교수님 回甲宴 [9.22.]    大雲 2003/10/11 2634 11763
39  조계종 포교사단 사찰안내팀포교사 전국연수 [2001. 8.25. ~ 8.26]    大雲 2003/10/11 2047 14003
38  어머님 칠순기념 가족여행 - [2001.5.25.~ 6.9.] @미국 & 캐나다    大雲 2003/10/11 2226 12815
37  파라가테주최 초청강좌 [2001.6.9.] & 순창 장덕사 산행법회 [6.10.]    大雲 2003/10/11 2697 13093
36  거사회 임원수련회 [2001.5.19.~ 5.20.] & 서울연등축제 [4.29.]    大雲 2003/10/11 2690 14798
35  호주 친구 VK2CCK 그레암 한국측 결혼식 [2001.4.5. @서울대 호암교수회관]    大雲 2003/10/11 3490 12784
34  조계종 포교원 포교사단 출범1주년 기념식 [2001. 3.11. @서울 조계사]    大雲 2003/10/11 3700 13247
33  대한불교조계종 포교원 신년하례법회 [2001.1.13.~1.14. @갑사유스호스텔]    大雲 2003/10/11 3599 13048
32  와이즈콘트롤 송년회 [2000.12.28.] & 수원포교당거사회송년법회 [12.26.]    大雲 2003/10/11 3589 13407
31  정호회 송년의 밤 [2000.12.15.] & 봉녕사거사림회 성지순례 [12.10.]    大雲 2003/10/11 3318 13090

     [이전 10개] [1]..[21] 22 [23][24]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zero